꿈누리
 
 
1
1
  
ID/PW 찾기





접속통계

이전 글 다음 글 홈으로 돌아가기 리스트
정통교회 파괴...이단 추수꾼
cleven 5490 2006-06-26 23:38:23
 
 

[2006-06-26 12:16]    

교회 완전접수한다는 추수꾼 이야기 직접 들어보니

“믿음좋은 성도를 눈여겨 본 후…” 추수꾼 회심자 인터뷰
  

▲추수꾼 활동을 하다 회심한 A 씨 ⓒ 김대원 기자

한국교회가 ‘추수꾼’에 의해 매우 심각한 피해를 입고 있다. 추수꾼이란 이단들이 정통교회에 깊숙히 침투해 교회의 중요한 인재들을 빼돌리는 ‘작업반’을 통칭하는 말이다. 정통교회가 오랜 시간 양육한 믿음 좋은 신자들을 교묘한 교리로 현혹시켜 결국 자신들의 교회로 끌어들인다는 점에서 이같은 활동을 하는 자들에게 ‘추수꾼’이라는 별명이 붙었다. 그러나 현재 대다수 교회는 추수꾼의 활동을 아예 모르고 있거나 피해가 발생하더라도 ‘망신이 두려워’ 쉬쉬하고 넘어가고 있는 형편이다.

이에 본지는 교회들에 경각심을 일깨우고자 한때 신천지교회(무료성경신학원, 이만희 파)에서 추수꾼으로 활동했으나 이제는 다시 교회의 품으로 돌아온 추수꾼 개종자들의 증언을 연재한다.

20대 후반의 A씨는 모태신앙이다. A씨는 2002년 말 신천지교회에 입교해 대전지역에서 추수꾼으로 활동했다. 그러나 안산상록교회에서 진용식 목사를 만난 A씨는 진 목사로부터 직접 가르침을 받고 결국 회심했다. 진 목사는 안식교 모태신앙이었지만 안식교 안에서는 해결되지 않는 구원의 문제에 갈급해 하다 결국 안식교를 떠나 정통교회로 찾아온 사람이기에 누구보다 이 문제를 해결하기엔 적격이었다.

◇우선 교회 중직 맡고 완전 접수 = A씨는 2002년 6월부터 한 지인을 통해 신천지교회가 운영하는 무료성경신학원을 소개받아 교육을 받았고, 10월부터는 아예 신천지교회에 출석했다. 본격적인 추수꾼 활동은 2002년 12월에 시작했는데, 대부분의 신천지교회 교인들은 한번쯤 추수꾼 활동을 한다고 설명했다.

A씨는 대전지역의 대형교회인 D교회와 개척교회인 S교회 두 곳에서 추수꾼으로 활동했다. A씨에 따르면, 신천지교회는 추수꾼을 기성교회로 파송할 때 그룹을 만들고 순차적으로 투입시키는 등 자연스럽게 다수의 추수꾼을 교회로 유입시켜 영향력을 확대해 간다.

가령, 추수꾼이 기성교회에서 열심히 신앙활동을 하고 교회 내 중직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얻어 자리를 잡으면 그가 또 다른 추수꾼을 교회에 소개해 함께 활동한다. 이같은 과정으로 유입된 추수꾼이 결국 청년회장, 임원 등 교회 내 한 조직을 아예 접수해 버린다. A씨가 추수꾼으로 파송됐을 당시 그 교회의 청년부 회장과 부회장 모두 추수꾼이었다.

A씨가 말하는 추수꾼의 첫째 목표는 담임목회자의 신용을 얻는 것으로, 추수꾼들은 이같은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매일 새벽기도를 나가고, 주말마다 교회행사에 참석하는 등 열심을 보인다. 교회 내에서 자리를 잡으면 추수꾼들은 상황을 봐서 소그룹성경공부 모임을 이끈다. 이곳에서 특별히 성경공부에 열의가 있는 사람들에게 신천지교회 강사를 소개시켜 주고 이후에 무료성경신학원과 연결시킨다.

무료성경신학원에서 교육을 받는 이들도 신천지교회에 정식 입교하기까지는 일정한 검증과정을 거치는데 신천지교회를 얼마나 믿느냐에 따라 입교시기가 달라지며, 이중 신천지교회에 확신이 없는 이들은 다시 기성교회로 돌려 보내고 있다.

◇추수꾼 실력은 목회자도 현혹될 지경= 신천지교회는 정통교회를 ‘추수밭’이라고 통칭하고 목회자나 장로의 자녀를 ‘큰 물고기’라고 부르는 등 정통교회를 항상 공략의 대상으로 인식하고 있다. 일부 추수꾼들은 아예 정통교회를 가장한 교회를 세워 새신자를 전도하는 특이한 방법도 택한다.

한번은 정통교회 목회자가 신천지교회에 미혹돼, 신천지교회 추수꾼들이 대거 그 교회로 몰려가 그 곳에서 예배를 드리고 성도들을 포섭하는 사례까지 있었다.

  
▲진용식 목사


◇교육과 상담 통해 회심, 변화= 현재 많은 신천지교회 피해자들이 안산상록교회에서 복음을 다시 배우고 있다. A씨도 안산상록교회에서 진용식 목사로부터 가르침을 받았다. 3일간 이어지는 안산상록교회의 이단 상담은 이단교리의 문제점과 함께 정통 기독교의 구원, 타락, 종말 등의 기본 가르침을 교육하는데 A씨는 특히 구원에 대한 교육을 받고 변화됐다.

신천지교회는 하나님의 은총으로 얻어지는 구원을 ‘전도를 많이 해야 받을 수 있는 것’이라며 조건적 구원으로 가르친다. 때문에 A씨는 신천지교회에 있으면서 늘 구원에 대한 불안감 속에서 살아야 했다. A씨는 “하나님이 곧 치실 것 같은 고통에 시달렸다”고 고백했다.

신천지교회는 추수꾼들에게 “신천지교회를 나가면(탈퇴하면) 3대가 저주를 받는다”며 협박 한다. A씨도 이같은 협박에 두려운 마음으로 상담을 받았으나 계속 발견되는 신천지교회 교리의 오류들을 깨닫고 정통교회로 돌아오기로 결심했다고 한다. A씨는 “끝까지 저를 붙들었던 가족과 진용식 목사님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 185 -수정 삭제 답변


 

Copyright ⓒ dreamel, All rights reserved   Since 2003.09.15